즐겨찾기 추가 2020.09.22(화) 19:50
속보
전국
광주
전남
6.13 지방선거
교육기부
전체뉴스

기후위기·환경재난시대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포럼 개최

▸안전한 환경에 대한 기성 세대의 책임과 미래 세대의 지속가능한 미래를 논하다.

2020. 09.03(목) 17:09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 기후위기·환경재난시대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포럼 개최.
박상웅기자/psw4488@naver.com
【광주=교육연합뉴스】박상웅 기자=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회장 최교진, 이하 ‘협의회’)는 9월 3일(목) 오후 2시 협의회 사무국에서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과 공동 주최로 <기후위기·환경재난시대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지난 7월 9일 전국시도교육감 학교환경교육 비상선언에 대한 실천 의지를 담아 마련되었으며, 코로나19 거리두기 2단계 상황에서 패널 및 기조발제자만 참석한 가운데 유튜브 생중계 및 실시간 질의응답으로 구성·진행되었다.

한윤정(한국생태문명프로젝트) 디렉터는 ‘학교와 사회가 함께 만드는 변화’란 기조 발제를 통해 청소년의 참여와 교육의 생태적 전환에 대해 피력하였고, 안재정 교사(학교환경교육 정책연구단)는 자연과 인간이 공존할 수 있는 학교시스템이야말로 ‘기후위기·환경재난시대 생태문명의 핵심학교’임을 강조했다.

패널로 참석한 학교환경교육 정책연구단장 박종훈 경상남도교육감과 학생대표, 학부모대표, 전문가대표는 <기후위기·환경재난시대 미래세대가 바라는 교육>이라는 주제를 가지고 각각 발제와 토의를 진행했다.

박종훈 경상남도교육감은 아이들의 소중한 미래를 위해 교육감들은 적극 ‘미래교육으로서의 학교교육 대전환’을 이루어 낼 것임을 강조하였다.

박현성(국가환경교육센터 청소년운영위원회) 학생은 미래세대인 청소년이 기후위기에 잘 대응하여 멸종위기종이 되지 않을 수 있도록 ‘체계적이고 구체적인 환경교육을 바란다’는 요청을 담았다.

하지원(에코맘코리아) 학부모 대표는 미래를 이끌 청소년이 주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에 바탕한 ‘우리들이 함께 만들어가야 할 미래교육’을 제안하였다.

이재영(국가환경교육센터) 전문가는 ‘미래교육으로서의 환경교육 대전환’에 미래 세대 학생이 변화의 주체적 동반자로 초대되어야 함을 강조했다.

최교진 협의회 회장은 "지속 가능한 성장의 필수 요소로 환경 문제를 꼽으며 “기후위기·환경재난시대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한 학교교육의 역할에 대하여 교육공동체가 함께 실천적 논의를 할 수 있었다”며 본 포럼의 의의를 높였다.



교육연합뉴스

주소·:(150-818)광주광역시 서구 화운로 156번길 20 등록번호: 광주 아 00155 등록일:2013년 10월 11일 발행·편집인:박상웅

교육연합뉴스. all rights reserved. 대표전화 : 062-362-9115팩스 : 062-362-9116이메일 : psw4488@naver.com개인정보취급방침

< 교육연합뉴스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