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3.02.03(금) 16:06
우리학교자랑
내친구 짱
우리선생님 짱
우리제자 짱

광주체육고 체조 감독 오상봉 교사, ‘제60회 대한민국체육상 지도자’ 수상

런던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양학선 선수를 6년 동안 감독교사

2022. 10.17(월) 23:48
광주체육고 체조 감독 오상봉 교사, ‘제60회 대한민국체육상 지도자’ 수상.
박상웅기자/psw4488@naver.com
【광주=교육연합뉴스】박상웅 기자= 광주체육고등학교 오상봉 감독이 지난 14일 13:30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개최한 제60회 대한민국체육상 지도자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16일 광주체육고에 따르면 이날 시상식에서는 지도자상 오상봉 감독, 경기상 쇼트트랙 최민정 선수를 비롯한 8명이 수상을 했다.

지도자상을 수상한 오상봉 감독은 학교체육 현장에서 감독교사로 20년 재직하는 동안 투철한 교육적 소신과 사명감으로 학생들의 현장 지도 및 체육 인재 육성 교육 지도에 최선을 다해왔다.

특히, 후진 양성에 전념한 결과로 어려운 환경에서도 세계적 선수로 우뚝 선 런던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양학선 선수를 6년 동안 감독교사로 지도해 국위선양과 세간에 큰 화제를 가져오기도 했다.

현재는 광주체육고에 재직하며, 꿈을 이루기 위해 열심히 구슬땀을 흘리는 학생들을 지도하고 있다.

오 감독은 수상소감을 통해 “현재 엘리트 선수육성에 있어 학생선수 인원 감소로 일선 운동부 운영에 어려움이 있다”며 “그 중에서도 초등학교 학교현장에서 학교체육 운동부 육성 시 학생선수 저변확대와 선수확보에 큰 어려움이 있다“고 강조했다.

또 “현 사회적으로 학교밖 학생 가정 환경적으로 취약한 어린학생들을 학생선수로 육성하고 특기를 살려주는 교육적 인프라 및 환경이 만들어진다면, 제2의 양학선과 같은 세계적 선수가 다시 나올 수 있을 것”이라고 의견을 말했다.

이어 “이번 대한민국체육상 지도자상은 저 혼자 받은 상이 절대 아니라고 생각한다”며 “그동안 초·중등학교 현장에서 어린 학생선수를 선발하고 학생선수로 진로를 정할 수 있도록 도와주며 묵묵히 학생선수들만 보고 지도하시는 광주시 모든 운동부 감독님, 지도자님과 함께 수상한 것”이라고 전했다.
교육연합뉴스

주소·:(150-818)광주광역시 서구 화운로 156번길 20 등록번호: 광주 아 00155 등록일:2013년 10월 11일 발행·편집인:박상웅

교육연합뉴스. all rights reserved. 대표전화 : 062-362-9115팩스 : 062-362-9116이메일 : psw4488@naver.com개인정보취급방침

< 교육연합뉴스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