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2020.08.11(화) 23:24
초등
중고등
대학
학부모

전남대 원격수업 우수사례 발굴

‘코로나19’ 속 계속되는 온-오프라인 병행 수업

2020. 07.28(화) 00:01
전남대학교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원격수업을 모범적으로 운영한 사례를 발굴, 표창
박상웅기자/psw4488@naver.com
【광주=교육연합뉴스】박상웅 기자= 전남대학교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원격수업을 모범적으로 운영한 사례를 발굴, 표창하는 등 원격수업의 품질 향상과 학생 만족도 제고에 나섰다.

전남대는 2주간의 공모기간 동안 학과 자율추천과 학생들의 설문조사를 통해 2020학년도 1학기 원격수업 우수사례를 선정해 지난 24일 표창했다.

선정결과 ▲영상 콘텐츠 활용 중심 수업분야에서는 최우수 사례로 유석봉 교수(소프트웨어공학과)가, 우수 사례로 박현영, 양현주 교수(간호학과), 정주리 교수(교육학과), 황인각 교수(물리학과), 양동옥 강사(심리학과), 김현구 강사(철학과)가 각각 선정됐다.

▲실시간 쌍방향 수업분야에서는 최우수 사례로 주하영 교수(미술학과)가, 우수 사례로 최병주 교수(지구환경과학부), 이지수 교수(문헌정보학과)가 각각 뽑혔다.

▲실험·실습, 실기 수업분야에서는 최우수 사례로 김남기 교수(산업공학과)가, 우수 사례로 노열 교수(지구환경과학부), 진구복 교수(동물자원학부)가 각각 선정됐다.

이번 공모에는 13개 단과대학에서 모두 41건을 응모했고, 학생 1,163명이 설문조사에 참여했다. 우수사례 선정은 각 분야별로, 원격 수업에 효과적인 수업 내용, 수업 설계, 상호 작용, 학생 평가 방법, 흥미 유발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과목과 학생 추천 설문 결과를 반영했다.

전남대는 이들 우수사례를 홈페이지를 통해 전체 교원들과 공유토록 하는 등 원격수업 우수사례 전파를 통해 향후 지속될 원격수업의 질적 향상을 촉진하기로 했다.

유석봉 교수는 “기존의 설명식 수업과 다르게 원격 수업으로 실제 프로그래밍 과정을 녹화하며 오류 상황까지 고스란히 실행되는 화면을 학생들과 공유하고 함께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방식이 오히려 원격 수업의 장점”이라고 밝혔다.

주하영 교수는 “원격 수업에서 학생 맞춤형 개별 피드백을 신속 정확하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과제부여 보다는 실시간 수업으로 학생과 동 시간 접속의 유대감 형성이 비대면 수업의 아쉬움을 달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정병석 총장은 “뉴 노멀 시대 언택트 교육의 선구자들이 많아서 전남대 원격수업의 질적 향상과 발전에 더 큰 기대를 갖게 된다.”며 “향후 교원들과 우수사례를 공유해 2학기 온-오프라인 혼합 수업이 보다 체계적이고, 고품질 교육이 될 수 있도록 철저하게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학생과 온라인상 밀 접촉을 위한 영상 콘텐츠 제작 노하우와 학습자 개별 맞춤형 피드백과 소통방법, 실험 실습 과목에서의 실재감 향상을 위한 제작 툴 사용법을 중점으로 공유해 나가고 원격수업의 질 관리가 교수자의 열정과 노력으로 충분히 향상시킬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연합뉴스

주소·:(150-818)광주광역시 서구 화운로 156번길 20 등록번호: 광주 아 00155 등록일:2013년 10월 11일 발행·편집인:박상웅

교육연합뉴스. all rights reserved. 대표전화 : 062-362-9115팩스 : 062-362-9116이메일 : psw4488@naver.com개인정보취급방침

< 교육연합뉴스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